IMG1305_AA_FOT_FO_BAU_#SALL_#APR6I_#V1

아름다움과 실용성

멜라니 라프와 마르코 호눙은 의기투합해 꿈을 현실로 만들기에 나섰습니다. 그 결과 아름다움과 기능성이 결합된 주방을 갖게 되었습니다.

콘스탄스호의 독일측에 자리 잡은 작은 마을 알렌스바흐는 사과나무과 낮은 언덕, 초지가 어우러진 멋진 곳입니다. '저희 부부는 이런 환경이 무척 편안합니다.' 멜라니가 말합니다. 부부의 주방에서 내려다보면 호수가 바로 보입니다. '주방은 저희 집의 중심입니다.' 마케팅 전문가로 일하는 마르코의 말입니다. '그래서 계획을 짤 때 일상의 하나하나를 모두 반영하려고 무척 노력을 했습니다.'

미니멀한 앞판 - 파격적 조리대

부부의 아일랜드 주방은 구석구석 맵시가 넘쳐납니다. '미니멀리스트 화이트 전면은 놀랍도록 고요합니다.' 멜라니의 말입니다. 이 모델은 아내의 일상 속에 자연스럽게 녹아들어야 하지만 대비 또한 중요한 요소입니다.

그래서 부부는 싱크대 주변에 큼지막하게 파격적인 조리대를 넣었습니다. '종래의 스텐레스강은 피했습니다. 손자국이 남거든요. 모던하고, 약간은 공장 같은 느낌을 원했습니다.' 멜라니의 말입니다.

부부는 북부 독일에서 해답을 찾았습니다. 5mm 열간 스텐레스강 한 조각으로 만든 조리대가 그것이었습니다.

'계획을 잘 때 저희 일상의 모습을 하나하나 그려본 후에 생각을 구체화했습니다.'

일상은 시계처럼 돌아갑니다.

요리를 좋아하는 남편은 요리를 뒷받침하는 완벽한 동선과 기능성에 흡족해 하고 있습니다.

주방의 배치는 남편의 일상에 맞춰 꾸며져 멀리 움직이지 않고도 필요한 것을 쉽게 꺼내 쓸 수 있습니다. '수납 공간이 많은 것도 아주 좋습니다. 함께 주방을 계획할 때 물건 넣을 자리를 미리 생각해 두었죠.' 남편의 말입니다.

일례로, 큰 서랍은 주방 보조도구를 넣어도 될 만큼 공간이 넉넉합니다. 바로 부부가 바라던 모습입니다. 가열구와 싱크대 사이 조리대는 너비와 깊이가 모두 충분합니다. 채소를 자르고 밀가루 반죽을 해도 될 만큼 공간이 충분합니다. 편리합니다!

'멜라니는 처음부터 품격 있고 선이 분명한 디자인을 원했습니다. 저는 나이프 홀더와 랩/호일 디스펜서를 원했고요.'

주방을 실용적으로 만들어 보세요.

멜라니와 마르코의 주방에서는 만사가 시계처럼 돌아갑니다. 수납공간은 버리는 곳 없이 알차게 이용하고 있습니다. 주방에 아름다움과 실용성을 모두 실현하는 방법을 알려 드립니다.


추가 정보

SERVO-DRIVE로 원터치 개방

쓰레기는요? 문제 없습니다. 쓰레기 서랍이 싱크대 바로 아래에 위치해 있고 Blum이 만든 전동식 모션 지원 시스템인 SERVO-DRIVE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엉덩이나 무릎, 발로 살짝 밀기면 하면 저절로 열립니다. 부드럽게 닫히는 통합 BLUMOTION으로 부드럽고 쉽게 닫힙니다.

'저 같이 여러가지 일을 하는 사람에게 제격입니다.' 마르코의 말입니다. '남편은 늘 손에 물이 뭍이거나 뭐를 들고 있어서, 이 서랍은 정말 쓸 때마다 유용합니다. 손님이 모르고 기대어도 열리지 않습니다.' 멜라니의 말입니다.

부부는 새 주방의 동선이 얼마나 마음에 들었던지 냉장고 문에도 SERVO-DRIVE 플렉스를 달았습니다. SERVO-DRIVE에는 추가 스위치가 있어 청소 등을 할 때 꺼놓을 수 있습니다. '이게 Blum의 진면목이죠.' 마르코의 말입니다. '생각을 많이 한 제품이고 품질도 최고입니다.'

아름다운 서랍과 실용성을 강조한 내부 분할 시스템

LEGRABOX 서랍은 손자국이 남지 않는 코딩을 적용한 스텐레스강으로 만들어 슬림하고 선이 또렷해 아름다움과 실용성을 모두 배가합니다. 또한 거기에 어울리는 AMBIA-LINE 내부 분할 시스템을 적용해 내부가 깔끔합니다.

이제 한 가지 질문만 남았습니다. 둘 중 하나라도 기대 수준을 낮춰야 했습니까? '아니요.' 부부는 손사레를 쳤습니다. 두 사람의 아이디어와 바람이 새 주방에 완벽하게 구현되었습니다. '아내의 미적 감각과 저의 기능성은 서로 충돌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서로 보완해 완벽한 주방을 만들고 있습니다.'라고 마르코는 말합니다. '무적의 팀이라고 할 수 있죠.'라며 멜라니도 맞장구칩니다.

 



Asia
Europe
Oceania

공유 페이지


IMG1305_AA_FOT_FO_BAU_#SALL_#APR6I_#V1